베트남 꽝닌성에서 민·관 협력 공동마케팅

엑스포 관광상품 개발과 홍보 위한 상생협력체결(MOU) 이능화 기자l승인2023.02.15l수정2023.02.15 10: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베트남 꽝닌성 양해각서(MOU) 체결 (뒷줄 왼쪽부터 김헌중 썬 트래블 대표, 꽝닌성 응웬 티 하잉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팜 옥 튀 꽝닌성 관광국장, 응웬 옥 썬 하롱시인민위원회 부위원장, 앞줄 이재훈 엑스포조직위 기획총괄, 응원 테 회 꽝닌성 관광협회장, 박종규 창원시여행사협회장)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는 창원특례시여행사협회와 함께 지난 9∼13일 베트남 꽝닌성과 썬그룹을 방문 하동세계차엑스포 기간 베트남 관람객 유치를 위한 공동마케팅을 전개했다. 공동 방문단은 지난 10일 오후 2시 꽝닌성 관광국을 찾아 꽝닌성 관광국, 관광협회, 현지 여행사를 대상으로 엑스포 설명회를 하고, 오후 5시 인민위원회로 이동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재훈 엑스포조직위 기획총괄부장, 박종규 창원특례시여행사협회장, 꽝닌성 웅웬 티 하잉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팜 옥 튀 관광국장, 응웬 테 회 꽝닌성 관광협회장, 응웬 옥 썬 하롱시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내무국, 정보통신국, 하롱베이 관리처, 썬그룹, 뱀부그룹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해각서에는 호혜평등의 원칙을 바탕으로 △하동세계차엑스포 관람객 유치를 위한 관광상품 개발과 홍보 △양 도시 관광활성화 공동사업 추진 및 마케팅 △양 국가의 문화적 교류와 이해 발전 도모 등을 담고 있다.

이재훈 기획총괄부장은 이 자리에서 “주한 베트남 대사관이 국가 차원에서 엑스포 부스 참여를 희망하고 있고, 이 참여에 꽝닌성이 함께 하도록 초청한다”고 제안했다. 이에 웅웬 티 하잉 부위원장은 “공식적으로 대사관을 통해 초청하면 엑스포에 참여해 꽝닌성 차(茶)를 적극 홍보할 기회로 삼겠다“고 답했다.

11일 오전 11시에는 썬그룹의 번동공항을 둘러보고 번동공항 본사에서 이재훈 기획총괄부장, 박종규 창원특례시여행사협회장, 탕 티 누 콴 썬그룹 북동부사업 대표이사, 썬 트레블 김헌중 대표, 와잉 탑 트레블 대표, 하잉 베트남 유학생 아웃바운드 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썬그룹은 건설·관광·항공·휴양지 등이 주력 사업인 기업으로, 베트남 관광 인프라 구축과 활성화에 주요 역할을 하고 있으며, 1000여개의 여행사와 네트워크를 갖고 있다.

.


이능화 기자  teac2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 차와문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능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종로구 계동길 103- 4번지 3층  |  대표전화 : 070-7761-7208  |  팩스 : 0505-115-7208
등록번호 : 서울, 아03665  |  등록일 : 2015.3.30  |  발행인 : 이상균  |  편집인 : 이상균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균
Copyright © 2023 뉴스 차와문화.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