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씨 오일추출 고부가지 제품개발

하동녹차연구소, 1,200kg 수확 이능화 기자l승인2019.10.2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하동녹차연구소(소장 김종철 박사)가 차茶씨 오일을 추출, 고부가가치 제품 연구·개발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하동녹차연구소는 지난 10월 23일 지리산 구재봉자연휴양림 일원의 야생차밭에서 다량의 차 종자를 수확했다. 지리산 기슭의 구재봉 차밭은 계단식 다원 1만 5000㎡와 야생다원 1만 6000㎡ 등 3만 1000㎡ 규모로 조성돼 기계화 작업이 곤란하고 가파른 경사지에 차나무가 식재돼 고급 차 생산과 함께 다량의 종자가 맺힌다.

이에 녹차연구소는 이날 연구소와 특화산업과 직원 30여명이 구재봉 야생차밭에서 차씨 수확작업을 벌여 1200㎏을 수확했다. 녹차연구소는 이날 수확한 차씨로 오일을 추출해 화장품 등 고부가가치 제품 개발과 함께 추가 효능 연구를 통해 차 산업 발전과 농가소득 창출에 도움을 주기로 했다. 실제 차씨 오일은 치매예방 뿐만 아니라 피부보습, 상처 치료 등에 효과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녹차연구소․다오영농조합법인 및 경상대학교가 공동 연구한 결과 차씨 오일이 치매예방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돼 2018년 특허 출원(10-2018-0028773)한 상태다. 녹차연구소는 또 보습·피부개선·아토피 등에도 효과(특허성분함유 제10-1498691호)가 있는 이순신 크림(GENERAL LEE CREAM) 제품을 개발·출시해 판매하고 있다.

이재훈 특화산업과장은 “오늘 수확한 차씨로 화분을 제작해 관광 상품화하는 한편 다원 조성에 활용해 하동 차 산업을 알리는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철 소장은 “치매예방 효과가 있는 차씨 오일을 추출해 고부가가치 제품 개발과 추가 효능 연구를 통한 차 산업 발전과 농가소득 창출에 기여하고자 차씨 수확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차나무는 가을에 만개한 꽃과 익은 열매가 함께 달려 ‘실화상봉수實花相逢樹’라고 불리는데 기계화한 차밭은 전지·갱신 등으로 종자 수확이 불가능하지만 야생차밭이나 손으로 고급차를 수확하는 차밭에서는 종자 수확이 가능하다.

 


이능화 기자  teac2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 차와문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능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종로구 계동길 103- 4번지 3층  |  대표전화 : 070-7761-7208  |  팩스 : 0505-115-7208
등록번호 : 서울, 아03665  |  등록일 : 2015.3.30  |  발행인 : 남정숙  |  편집인 : 남정숙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균
Copyright © 2019 뉴스 차와문화.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