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형미가 주는 다완의 미학

락구다완 양동엽작 ‘장엄한 우포’ 양동엽l승인2018.01.31l수정2018.01.31 15:4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장엄한 우포’. 15.4X15.4X6.9cm. 락구다완2009. 해동海棟 양동엽작楊東燁作.세상이 얼어붙었다. 삶도 얼어붙었다. 봄은 아직 멀리 있는 듯 아련하다. 깊게 쌓인 눈사이로 푸른새싹이 언듯 언듯 보인다. 언젠가는 찾아올 희망의 정수리가 저 멀리서 서서히 다가온다. 겨울의 끝 봄의 시작. 이 다완은 붉게 물든 10월의 가을단풍이 우포 습지의 물에 비쳐진 형상이 표현된 명작품이다. 작품을 소성할 때 천기天氣가 도움을 주지 않으면 절대로 얻을 수 없는 것으로서 물에 비친 가을 산을 나타내기는 더더욱 쉽지가 않다. 하늘의 도움으로 붉게 물든 가을 산이 호수에 내려 앉아 자연의 경이로움을 맛보게 된 더 할 나위없는 멋진 명작名作이다.

차를 마시기 위해 차를 담는 그릇이 찻잔이다. 차의 빛깔과 향기와 맛을 본다. 그리고 찻잔을 감상한다. 찻잔을 보고 만져 감촉을 느끼며 아름다움을 즐긴다. 찻잔의 실용적인 매력을 찾아 즐겨 느낀다. 이 얼마나 아름다운 일인가. 말차를 마실 때는 정식으로 다완茶碗을 감상하는 순서가 정해져 있다. 다완 감상 순서를 소개한다.

1. 배견拜見

1)먼저 다완을 자기 무릎 앞 가까이에 놓고서

①다완의 전체 모양을 본다. 이를 경境을 본다고 한다.

②다완의 모양이 균형이 잡혔는지 여부를 본다.

③다완의 앉음새 등을 살핀다.

2)다음에 두손으로 다완을 들고서

①다완의 안팎을 본다.

②다완에 유약의 발림 상태를 관찰한다.

③다완에 그려져 있는 무늬 등을 본다.

3)다완을 뒤집어 엎어서

①다완이 엎어져 삿갓을 놓은 산 모양 감상

②태토와 유약이 흘러 나린 상태를 본다.

③고대高臺의 만들어진 모양을 자세하게 관찰한 뒤에

④다시 정면으로 놓고서 전체의 경境을 감상한다.

2. 다완의 질은 태토胎土와 유약釉藥으로 평가한다. 태토는 다완의 소지로써 다완의 좋고 나쁨을 결정한다. 유약은 잿물인데 잡나무를 태워서 만든다.

①다완의 외모가 단정하고 아름답게 보이는지 여부를 살피고

②다완을 한 손으로 바치고 한손으로 돌릴 때 부드럽게 돌아가는지 여부를 살핀다.

③태토에서 나타내는 빛깔이 잿물 바닥에 깔려 있는 모양을 본다.

④다완의 외모에 나타난 모양이 유광(광택이 나는 것)과 무광이 있다.

3. 다완 감상의 급소 (다완의 명소)

1)구연口緣-입술 빚음

구연을 경계선으로 하여 바깥 쪽이 나뉘어 지는 안팎의 분수령으로 중요성을 가지고 있다. 다완을 만들 때 물레로 빚어 올린 맨 끝으로 이루어진 선線이 구연이다. 입빚음의 교묘함과 서투름이 다완 전체의 모습에 영향을 준다. 구연의 변화가 품위있게 되었다든가 재미있다든가 혹은 살의 두텁고 얇음을 관찰해야 한다. 구연에 흙을 두텁게 솟은 모양을 옥연玉緣이라 한다. 구연은 손가락 끝의 놀림만으로 만들어 산길과 같이 보여 산도山道라고 한다. *구연은 얇은 것과 두꺼운 것이 있다.

2)구연의 내부

①다건랍茶巾磖-다 행주 닿음

②다전랍茶筌磖-다전 닿음, 경계가 불분명한 것도 있다.

③다유茶溜-차 괘임

④견입見込-안쪽 바닥

3)구연의 외부

①몸통,몸체-동胴:물레 자국을 볼 수 있는 곳으로 다건랍의 바깥 쪽이다.

②요腰-허리, 몸통의 아랫 부분, 다전랍의 외부

③고대高臺-굽,사저絲低(가는 실)로 밑바닥을 만든다.

안정감을 주어야 하며 도공은 고대를 잘 빚어야 이름을 날릴 수 있다. 종류는 다양하다. 이중고대, 삼일월(초승달) 죽절고대, 나눔고대(할고대), 사방고대, 절고대, 햇무리굽, 꽃모양고대, 붙임고대 등. 이밖에 포갬눈자국, 굽안, 굽술포갬자리, 팽이끝모양, 모죽임, 막힘굽, 물레자국, 안올림 등이다.

④고대협高臺脇-굽을 이룬 골, 유제溜際(유약과 태토의 경계) 대부분

다완은 파형미 즉 불완전의 미를 중요시 하며 이들은 모두 여운餘韻, 여정餘情, 아취雅趣, 등으로 표현된다.

*다완의 여러 가지 명칭

①절입형切立形(직구直口)-통형筒形다완,

반통형다완(구형이 바르게 서 있는 모양

②수구형受口形-(모구姥口)

③단반형端反形-고려다완, 웅천熊川다완

④천목형天目形(통구桶口)-천목다완

⑤토절형土節形-이라보다완

글 명노 윤석관 <차는 재미있다>중에서. 도서출판 차와문화


양동엽  teac2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 차와문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동엽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종로구 계동길 103- 4번지 3층  |  대표전화 : 070-7761-7208  |  팩스 : 0505-115-7208
등록번호 : 서울, 아03665  |  등록일 : 2015.3.30  |  발행인 : 남정숙  |  편집인 : 남정숙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균
Copyright © 2018 뉴스 차와문화.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