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포해수녹차센터’ 본격 개장

녹차수도 보성 대표하는 랜드마크 이명규 기자l승인2018.12.31l수정2018.12.31 17: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해수와 녹차를 활용한 치유 기능을 갖춘 힐링 휴양 공간 ‘율포해수녹차센터’가 지난 24일 개장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3층 규모의 율포해수녹차센터 1층에는 카페테리아와 특산품판매장, 관리실을 배치됐다. 2층은 650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남․여 해수녹차탕이 있다. 3층은 해수와 녹차를 이용한 야외 노천탕이 있어 율포 해변을 바라보며 낭만적인 노천욕을 즐길 수 있고, 물을 이용한 마사지 전문 아쿠아토닉 시설에서는 피로에 지친 몸을 시원하게 풀 수 있다. 이 외에도 황옥방, 스톤테라피, 황토방 등 치유의 방을 배치해 단순 세신 목욕문화에서 벗어나 종합 힐링 센터로 차별화했다. 해수녹차탕은 인체의 콜레스트롤을 저하시켜 고혈압, 동맥경화에 도움이 되며 탄닌성분이 중금속를 체외로 배출시키고 각질제거에 도움을 줘 모발이 부드럽고 윤기 있게 한다. 해수 또한 인체의 호로몬 분비를 촉진시켜 위장병, 부인병과 함께 피부염 방지에도 탁월하다. 보성군 관계자에 따르면, 현재 이용료(각각 2층 해수녹차탕 이용료 7천 원, 3층 테라피실 및 아쿠아토닉 6천 원) 대인기준 13,000원에서 해수녹차탕 이용료(7천 원)에 의류 대여비(2천 원)만 추가하면 9천 원에 2, 3층을 한꺼번에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보성군에서는 또 군에서 운영 중인 제암산휴양림, 득량만 바다낚시공원, 율포해수풀장을 이용자에 한해 요금 50% 감면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20여 년 동안 운영해 오던 기존 해수녹차탕은 시설 노후화와 규모가 작아 불편했던 점을 인식하고 올해 9월 율포해수녹차센터를 건립했다.


이명규 기자  teac2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 차와문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종로구 계동길 103- 4번지 3층  |  대표전화 : 070-7761-7208  |  팩스 : 0505-115-7208
등록번호 : 서울, 아03665  |  등록일 : 2015.3.30  |  발행인 : 남정숙  |  편집인 : 남정숙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균
Copyright © 2019 뉴스 차와문화.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