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일 전통차 시음한다

三國一漆:한중일 옻칠예술 아티스트 토크& 전시, 17일 이명규 기자l승인2018.08.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동양삼국의 옻칠을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전시회가 열린다. 한중일협력사무국은 오는 17일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에스타워 한중일협력사무국 컨퍼런스홀에서 ‘三國一漆:한중일 옻칠예술 아티스트 토크& 전시’회를 개최한다. 옻칠예술은 한중일이 공유하고 있는 가장 중요한 문화유산 가운데 하나다.

이번전시는 서로 긴밀한 문화적 영향을 주고 받으며 독특한 개성을 발전시켜온 한중일 옻칠예술 작품들을 한눈에 비교하면서 3국 옻칠예술의 정수를 경험할 수 있다. 이번 아티스트& 토크전시는 옻칠예술에 초점을 맞춰서 3국간 협력과 교류의 역사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키고자 특별히 기획됐다. 옻칠 평면 10점, 옻칠 입체 10점이 출품된 이번전시는 17일 개최되는 한중일 아티스트 토크에 이어서 18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되며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누구나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17일 진행되는 개막식에는 한 중일 전통차시음부스가 운영되며 최광진 외교부 국민외교센터장, 장중화 주한 중국문화원장, 야마사키 히로키 일본국제교류기금 서울문화센터 소장등이 참석한다.

이번 아티스트 토크에는 한국옻칠협회 송완근 회장, 한국옻칠협회 조해리 이사, 청화대 양페이장 교수, 사천미술학원 양리산 교수, 오키나와현립예술대 미즈카미 오사무교수, 오키나와 현립예술대 시게루 토마 교수등이 참여했다.

 


이명규 기자  teac2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 차와문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종로구 계동길 103- 4번지 3층  |  대표전화 : 070-7761-7208  |  팩스 : 0505-115-7208
등록번호 : 서울, 아03665  |  등록일 : 2015.3.30  |  발행인 : 남정숙  |  편집인 : 남정숙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균
Copyright © 2018 뉴스 차와문화. All rights reserved.